[묵상] 모두 함께, 빠짐없이/ 민수기 7장

Author
Dong Kim
Date
2023-01-13 16:07
Views
37
Friday, January 13

민수기 7:12-89
  • 12첫째 날에 헌물을 드린 자는 유다 지파 암미나답의 아들 나손이라
  • 13그의 헌물은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14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그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15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16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17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암미나답의 아들 나손의 헌물이었더라
  • 18둘째 날에는 잇사갈의 지휘관 수알의 아들 느다넬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19그가 드린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20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그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21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22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23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수알의 아들 느다넬의 헌물이었더라
  • 24셋째 날에는 스불론 자손의 지휘관 헬론의 아들 엘리압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25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26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27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28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29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헬론의 아들 엘리압의 헌물이었더라
  • 30넷째 날에는 르우벤 자손의 지휘관 스데울의 아들 엘리술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31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32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33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34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35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스데울의 아들 엘리술의 헌물이었더라
  • 36다섯째 날에는 시므온 자손의 지휘관 수리삿대의 아들 슬루미엘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37그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38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39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40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41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수리삿대의 아들 슬루미엘의 헌물이었더라
  • 42여섯째 날에는 갓 자손의 지휘관 드우엘의 아들 엘리아삽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43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44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45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46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47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드우엘의 아들 엘리아삽의 헌물이었더라
  • 48일곱째 날에는 에브라임 자손의 지휘관 암미훗의 아들 엘리사마가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49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50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51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52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53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암미훗의 아들 엘리사마의 헌물이었더라
  • 54여덟째 날에는 므낫세 자손의 지휘관 브다술의 아들 가말리엘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55그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56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57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58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59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브다술의 아들 가말리엘의 헌물이었더라
  • 60아홉째 날에는 베냐민 자손의 지휘관 기드오니의 아들 아비단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61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62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63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64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65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기드오니의 아들 아비단의 헌물이었더라
  • 66열째 날에는 단 자손의 지휘관 암미삿대의 아들 아히에셀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67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68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69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70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71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암미삿대의 아들 아히에셀의 헌물이었더라
  • 72열한째 날에는 아셀 자손의 지휘관 오그란의 아들 바기엘이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73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74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75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76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77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오그란의 아들 바기엘의 헌물이었더라
  • 78열두째 날에는 납달리 자손의 지휘관 에난의 아들 아히라가 헌물을 드렸으니
  • 79그의 헌물도 성소의 세겔로 백삼십 세겔 무게의 은 쟁반 하나와 칠십 세겔 무게의 은 바리 하나라 이 두 그릇에는 소제물로 기름 섞은 고운 가루를 채웠고
  • 80또 열 세겔 무게의 금 그릇 하나라 이것에는 향을 채웠고
  • 81또 번제물로 수송아지 한 마리와 숫양 한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한 마리이며
  • 82속죄제물로 숫염소 한 마리이며
  • 83화목제물로 소 두 마리와 숫양 다섯 마리와 숫염소 다섯 마리와 일 년 된 어린 숫양 다섯 마리라 이는 에난의 아들 아히라의 헌물이었더라
  • 84이는 곧 제단에 기름 바르던 날에 이스라엘 지휘관들이 드린 바 제단의 봉헌물이라 은 쟁반이 열둘이요 은 바리가 열둘이요 금 그릇이 열둘이니
  • 85은 쟁반은 각각 백삼십 세겔 무게요 은 바리는 각각 칠십 세겔 무게라 성소의 세겔로 모든 기구의 은이 모두 이천사백 세겔이요
  • 86또 향을 채운 금 그릇이 열둘이니 성소의 세겔로 각각 열 세겔 무게라 그 그릇의 금이 모두 백이십 세겔이요
  • 87또 번제물로 수송아지가 열두 마리요 숫양이 열두 마리요 일 년 된 어린 숫양이 열두 마리요 그 소제물이며 속죄제물로 숫염소가 열두 마리이며
  • 88화목제물로 수소가 스물네 마리요 숫양이 육십 마리요 숫염소가 육십 마리요 일 년 된 어린 숫양이 육십 마리라 이는 제단에 기름 바른 후에 드린 바 제단의 봉헌물이었더라
  • 89모세가 회막에 들어가서 여호와께 말하려 할 때에 증거궤 위 속죄소 위의 두 그룹 사이에서 자기에게 말씀하시는 목소리를 들었으니 여호와께서 그에게 말씀하심이었더라
성서유니온선교회 (su.or.kr)

 
Total 230
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
230
[묵상] 심판을 쌓는 자들 /마태복음 23장
Dong Kim | 2023.03.24 | Votes 0 | Views 3
Dong Kim 2023.03.24 0 3
229
[묵상] 눈먼 인도자들/ 마태복음 23장
Dong Kim | 2023.03.23 | Votes 0 | Views 3
Dong Kim 2023.03.23 0 3
228
[묵상] 위선의 사람들/ 마태복음 23장
Dong Kim | 2023.03.23 | Votes 0 | Views 3
Dong Kim 2023.03.23 0 3
227
[묵상] 계명 논쟁/ 마태복음 22장
Dong Kim | 2023.03.21 | Votes 0 | Views 4
Dong Kim 2023.03.21 0 4
226
[묵상] 대체되는 옛 성전/마태복음 21장
Dong Kim | 2023.03.15 | Votes 0 | Views 14
Dong Kim 2023.03.15 0 14
225
[묵상] 나귀를 탄 임금/ 마태복음 21장
Dong Kim | 2023.03.14 | Votes 0 | Views 8
Dong Kim 2023.03.14 0 8
224
[묵상] 결혼과 이혼/ 마태복음 19장
Dong Kim | 2023.03.10 | Votes 0 | Views 14
Dong Kim 2023.03.10 0 14
223
[묵상] 한계 없는 용서/ 마태복음 18장
Dong Kim | 2023.03.09 | Votes 0 | Views 14
Dong Kim 2023.03.09 0 14
222
[묵상] 잃은 양을 위한 기도/ 마태복음 18장
Dong Kim | 2023.03.08 | Votes 0 | Views 13
Dong Kim 2023.03.08 0 13
221
[ 묵상] 섬기는 자와 실족케 하는 자/ 마태복음 18장
Dong Kim | 2023.03.07 | Votes 0 | Views 13
Dong Kim 2023.03.07 0 13
220
[묵상] 내 교회를 세우리니/ 마태복음 16장
Dong Kim | 2023.03.03 | Votes 0 | Views 16
Dong Kim 2023.03.03 0 16
219
[묵상] 이방인의 메시아/마태복음 15장
Dong Kim | 2023.03.02 | Votes 0 | Views 15
Dong Kim 2023.03.02 0 15
218
[묵상] 사람을 더럽게 하는 것/ 마태복음 15장
Dong Kim | 2023.03.01 | Votes 0 | Views 13
Dong Kim 2023.03.01 0 13
217
[묵상] 나니 두려워하지 말라/ 마태복음 14장
Dong Kim | 2023.02.28 | Votes 0 | Views 17
Dong Kim 2023.02.28 0 17
216
[묵상] 성장하는 하늘나라/ 마태복음 13장
Dong Kim | 2023.02.24 | Votes 0 | Views 14
Dong Kim 2023.02.24 0 14
215
[묵상] 세상 속의 천국/ 마태복음 13장
Dong Kim | 2023.02.23 | Votes 0 | Views 20
Dong Kim 2023.02.23 0 20
214
[묵상] 비유로 말씀하시는 이유/ 마태복음 13장
Dong Kim | 2023.02.22 | Votes 0 | Views 17
Dong Kim 2023.02.22 0 17
213
[묵상] 새로운 가족관계/ 마태복음 12장
Dong Kim | 2023.02.21 | Votes 0 | Views 14
Dong Kim 2023.02.21 0 14
212
[묵상] 안식일의 주인/ 마태복음 12장
Dong Kim | 2023.02.17 | Votes 0 | Views 20
Dong Kim 2023.02.17 0 20
211
[묵상] 다 내게로 오라/ 마태복음 11장
Dong Kim | 2023.02.16 | Votes 0 | Views 19
Dong Kim 2023.02.16 0 1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