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묵상] 가나안 땅에 들어가거든/ 민수기 33-34장

Author
Dong Kim
Date
2023-05-23 18:07
Views
357
Wednesday, May 23

민수기 33:50-34:29
  • 50여리고 맞은편 요단 강 가 모압 평지에서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
  • 51이스라엘 자손에게 말하여 그들에게 이르라 너희가 요단 강을 건너 가나안 땅에 들어가거든
  • 52그 땅의 원주민을 너희 앞에서 다 몰아내고 그 새긴 석상과 부어 만든 우상을 다 깨뜨리며 산당을 다 헐고
  • 53그 땅을 점령하여 거기 거주하라 내가 그 땅을 너희 소유로 너희에게 주었음이라
  • 54너희의 종족을 따라 그 땅을 제비 뽑아 나눌 것이니 수가 많으면 많은 기업을 주고 적으면 적은 기업을 주되 각기 제비 뽑은 대로 그 소유가 될 것인즉 너희 조상의 지파를 따라 기업을 받을 것이니라
  • 55너희가 만일 그 땅의 원주민을 너희 앞에서 몰아내지 아니하면 너희가 남겨둔 자들이 너희의 눈에 가시와 너희의 옆구리에 찌르는 것이 되어 너희가 거주하는 땅에서 너희를 괴롭게 할 것이요
  • 56나는 그들에게 행하기로 생각한 것을 너희에게 행하리라
  • 1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
  • 2너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명령하여 그들에게 이르라 너희가 가나안 땅에 들어가는 때에 그 땅은 너희의 기업이 되리니 곧 가나안 사방 지경이라
  • 3너희 남쪽은 에돔 곁에 접근한 신 광야니 너희의 남쪽 경계는 동쪽으로 염해 끝에서 시작하여
  • 4돌아서 아그랍빔 언덕 남쪽에 이르고 신을 지나 가데스바네아 남쪽에 이르고 또 하살아달을 지나 아스몬에 이르고
  • 5아스몬에서 돌아서 애굽 시내를 지나 바다까지 이르느니라
  • 6서쪽 경계는 대해가 경계가 되나니 이는 너희의 서쪽 경계니라
  • 7북쪽 경계는 이러하니 대해에서부터 호르 산까지 그어라
  • 8호르 산에서 그어 하맛 어귀에 이르러 스닷에 이르고
  • 9그 경계가 또 시브론을 지나 하살에난에 이르나니 이는 너희의 북쪽 경계니라
  • 10너희의 동쪽 경계는 하살에난에서 그어 스밤에 이르고
  • 11그 경계가 또 스밤에서 리블라로 내려가서 아인 동쪽에 이르고 또 내려가서 긴네렛 동쪽 해변에 이르고
  • 12그 경계가 또 요단으로 내려가서 염해에 이르나니 너희 땅의 사방 경계가 이러하니라
  • 13모세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명령하여 이르되 이는 너희가 제비 뽑아 받을 땅이라 여호와께서 이것을 아홉 지파 반 쪽에게 주라고 명령하셨나니
  • 14이는 르우벤 자손의 지파와 갓 자손의 지파가 함께 그들의 조상의 가문에 따라 그들의 기업을 받을 것이며 므낫세의 반쪽도 기업을 받았음이니라
  • 15이 두 지파와 그 반 지파는 여리고 맞은편 요단 건너편 곧 해 돋는 쪽에서 그들의 기업을 받으리라
  • 16여호와께서 또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
  • 17너희에게 땅을 기업으로 나눌 자의 이름은 이러하니 제사장 엘르아살과 눈의 아들 여호수아니라
  • 18너희는 또 기업의 땅을 나누기 위하여 각 지파에 한 지휘관씩 택하라
  • 19그 사람들의 이름은 이러하니 유다 지파에서는 여분네의 아들 갈렙이요
  • 20시므온 지파에서는 암미훗의 아들 스므엘이요
  • 21베냐민 지파에서는 기슬론의 아들 엘리닷이요
  • 22단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요글리의 아들 북기요
  • 23요셉 자손 중 므낫세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에봇의 아들 한니엘이요
  • 24에브라임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십단의 아들 그므엘이요
  • 25스불론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바르낙의 아들 엘리사반이요
  • 26잇사갈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앗산의 아들 발디엘이요
  • 27아셀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슬로미의 아들 아히훗이요
  • 28납달리 자손 지파에서는 지휘관 암미훗의 아들 브다헬이니라 하셨느니라
  • 29이들이 여호와께서 명령하사 가나안 땅에서 이스라엘 자손에게 기업을 받게 하신 자들이니라
성서유니온선교회 (su.or.kr)

 
Total 474
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
294
[묵상] 돌이킬 수 없는 심판/ 예레미야 13장
Dong Kim | 2023.08.02 | Votes 0 | Views 351
Dong Kim 2023.08.02 0 351
293
[묵상] 썩은 베띠와 술로 가득한 가죽부대/ 예레미야 13장
Dong Kim | 2023.08.01 | Votes 0 | Views 304
Dong Kim 2023.08.01 0 304
292
[묵상] 너그러운 징계/ 예레미야 9장
Dong Kim | 2023.07.28 | Votes 0 | Views 331
Dong Kim 2023.07.28 0 331
291
[묵상] 헛된 우상/예레미야 10장
Dong Kim | 2023.07.27 | Votes 0 | Views 307
Dong Kim 2023.07.27 0 307
290
[묵상] 헛된 자랑/예레미야 9장
Dong Kim | 2023.07.26 | Votes 0 | Views 338
Dong Kim 2023.07.26 0 338
289
[묵상] 녹이고 연단하리라/ 예레미야 9장
Dong Kim | 2023.07.25 | Votes 0 | Views 257
Dong Kim 2023.07.25 0 257
288
[묵상] 길과 행위를 바르게 하라/예레미야 7장
Dong Kim | 2023.07.20 | Votes 0 | Views 379
Dong Kim 2023.07.20 0 379
287
[묵상] 옛적 길, 선한 길로 가라/ 예레미야 6장
Dong Kim | 2023.07.18 | Votes 0 | Views 297
Dong Kim 2023.07.18 0 297
286
[묵상] 온 땅이 황폐할 것이나/예레미야 4장
Dong Kim | 2023.07.14 | Votes 0 | Views 345
Dong Kim 2023.07.14 0 345
285
[묵상] 북방에서 다가오는 큰 멸망/ 예레미야 4장
Dong Kim | 2023.07.13 | Votes 0 | Views 319
Dong Kim 2023.07.13 0 319
284
[묵상] 네가 돌아오려거든/ 예레미야 3-4장
Dong Kim | 2023.07.12 | Votes 0 | Views 374
Dong Kim 2023.07.12 0 374
283
[묵상] 죄를 자복하라, 돌아오라!/ 예레미야 3장
Dong Kim | 2023.07.11 | Votes 0 | Views 272
Dong Kim 2023.07.11 0 272
282
[묵상] 견고한 성읍, 쇠기둥, 놋성벽/ 예레미야 1장
Dong Kim | 2023.07.07 | Votes 0 | Views 280
Dong Kim 2023.07.07 0 280
281
[묵상] 말씀을 받은 자의 삶/ 예레미야 1:1-10
Dong Kim | 2023.07.06 | Votes 0 | Views 265
Dong Kim 2023.07.06 0 265
280
[묵상] 선한 일을 힘쓰게/ 디도서 3장
Dong Kim | 2023.07.05 | Votes 0 | Views 282
Dong Kim 2023.07.05 0 282
279
[묵상] 복음으로 견고한 교회를 위해/ 로마서 16장
Dong Kim | 2023.07.01 | Votes 0 | Views 303
Dong Kim 2023.07.01 0 303
278
[묵상] 다민족 다계층 공동체/ 로마서 16장
Dong Kim | 2023.06.30 | Votes 0 | Views 400
Dong Kim 2023.06.30 0 400
277
[묵상] 바울의 계획과 기대/ 로마서 15장
Dong Kim | 2023.06.28 | Votes 0 | Views 370
Dong Kim 2023.06.28 0 370
276
[묵상] 이방인을 위한 예수의 일꾼/ 로마서 15장
Dong Kim | 2023.06.27 | Votes 0 | Views 351
Dong Kim 2023.06.27 0 351
275
[묵상] 사랑의 빚만 지라/ 로마서 13장
Dong Kim | 2023.06.23 | Votes 0 | Views 336
Dong Kim 2023.06.23 0 336